Hans-Wilhelm Renkhoff

Hans-Wilhelm Renkhoff

행동가

 

Senator E.H. Dr. h.c. Hans-Wilhelm Renkhoff는 행동가였고, 개척하는 창업력의 표상이었고, 의지와 추진력의 소유자이었습니다. WAREMA 설립자 Renkhoff의 성품은 유머와 열정 그리고 집단 사회에 대한 투철한 기여 정신으로 특징지어 졌습니다.

이런 특성들은 독일의 전쟁 후 당시에 그를 한 중요 인사로 만들었습니다. 뒤셀도르프에서 태어난 렌크호프는 독일연방공화국에서의 사회적 시장 경제의 발전과 성공에 혁혁한 공헌을 했습니다.

그러나, 그가 회사 책임자로 오르고 모범적인 기업가가 되기까지의 과정은 전혀 예상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참전 후에 포로생활로 시간을 보내고 전후 복구에 참여했던 숙련된 설계 제도사이자 전직 벽돌 견습생인 그는 쉬지 않고 일을 했고 커다란 시련을 겪으며 점차 전문적이고 상업적인 성공을 성취하였습니다.

Hans-Wilhelm Renkhoff

새로운 벤처기업의 시작

1927년 1월 19일에 태어난 Hans-Wilhelm Renkhoff는, 창업 당시, 28세로 독일 연방 공화국의 한 산업 회사에서 관리 이사였습니다.

그의 사업 파트너인 Karl-Friedrich Wagner와 함께, 그는 1955년 마르크트하이덴펠트에 WAREMA를 설립했습니다. 업무 출장 중에 파트너가 갑작스럽게 죽은 후, Renkhoff는 1958년 WAREMA의 단독 경영 책임을 인수하였고, 잘못을 범하지 않고 WAREMA를 성공의 길로로 이끌어 갔습니다.

그 수십 년간 지속적인 성장을 하였고 회사 경영에 놓인 요구도 그에 따라 변했습니다. Hans-Wilhelm Renkhoff는 처음부터 어떻게 하면 직원들에게 동기를 부여하고 지원하여 진보하게 할지를 이해하고 있었습니다. 그는 품질의 표시인 좋은 훈련 조직과 안정된 일자리를 만들었고 오늘날까지도 WAREMA 그룹에 적용하고 있습니다.

Hans-Wilhelm Renkhoff

헌신적 기여와 배려적 보호

건강한 재무 구조를 가진 튼한 회사의 형태를 갖추는 것은 Hans-Wilhelm Renkhoff가 전력으로 추구하는 목표중의 단지 하나였습니다.

기업로서의 활동 외에도, 사회 정치적 기여와 사회봉사는 WAREMA 설립자에게는 항상 중요했습니다. 가족을 소중히 여기는 렌크호프는 자기의 지식, 능력, 경험 및 열정을 많은 단체에서 봉사했습니다, 그 가운데 특히 유니온의 경제 자문위원회 (Wirtschaftsbeirat der Union), 독일 경제 합리화 이사회(Rationalisierungskuratorium der Deutschen Wirtschaft), 마인-수페사르트 스파카세(저축은행), 메인 프란켄 마케팅 클럽, 뷔르츠부르크 대학동맹(Universitätsbund Würzburg), 뷔르츠부르크-슈바인푸르트 공과전문대학.

그는 TV 1884 및 마르크트하이덴펠트 테니스 클럽 뿐만 아니라 "Lebenshilfe(생명의 도움)" 사회봉사 센터의 지부의 돈독한 후원자이자 프로모터로 알려졌습니다.

Hans-Wilhelm Renkhoff는 연방 크로스 공로수상자이며 바이에른 오더 공로수상자이고 마르크트하이덴펠트의 명예 시민이었습니다.

1998년 12월 31일 렌크호프는 스스로 최고경영자의 자리에서 퇴직하고, 2007년까지 WAREMA의 감독 이사회의 일원으로 머물었습니다. WAREMA의 설립자인 그는 2011년 3월 9일에 84세의 나이로 별세 했습니다.

Hans-Wilhelm Renkhoff
바레마코리아 유한회사
바레마코리아 유한회사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양현로 164, 5층 (이매동, 성남상공회의소)
언제든지 저희 사무실에 방문하세요!
회사 위치